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3. 7. 31. 19:20

다문화 극단 샐러드 '이주민 공연예술 아카데미' 시작

 

 

이주민으로 구성된 최초의 다문화 극단 '샐러드'가 오는 8월을 시작으로 '이주민 공연예술아카데미'를 다문화극장 샐러드붐에서 실시한다. 

2009년 1월 창단하여 현재까지 이주민의 문화적 역량을 한국 사회에 알리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해 온 샐러드는  설립 초기 부터 이주민 예술인재를 발굴하여 양성하기 위해 이주민 수강생만을 대상으로 매년 2회 이상의 연극아카데미와 움직임워크숍 등을 꾸준하게 실시해왔다. 또한 과정을 수료한 우수한 수료생들에게는 이후 샐러드에서 활동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현장에서의 실무교육도 병행해왔다. 현재 샐러드에서 활동하고 있는 이주민예술가들은 모두 샐러드의 예술아카데미를 마친 수료생들이다.

2013년 4월 국내 최초 다문화극장 샐러드붐을 연 샐러드가 가장 비중 있게 두고 있는 사업이 이주민 공연예술 아카데미 다. 샐러드가 추구하는 이주민문화예술교육은 단순한 기술을 습득하는 것이 아니라 더욱 발전시켜 이주민이 지속적으로 직접 창작물을 기획하고 생산해내도록 지원하고자 하는 의도를 갖고  있다.

 아카데미 교육 기간은 8월부터 12월까지이며 이주여성뿐만 아니라 중도입국자녀, 국제결혼피해남성 등을 대상으로 한 강의도 준비돼 있다. 강의과목은 무용, 연극, 커뮤니티아트, 심리극 등 다양하며  이소희 한양대 강사, 안현숙 다문화가족상담소 소장, 유코 카세키 부토 댄서, 이수정 국립현대미술관 학예연구사 등 외부 전문 강사들이 다문화 예술 인재 양성을 위해 힘을 보탠다.

특히 이번 교육프로램에는 외부 전문가 뿐만 아니라 자신의 분야에서 이미 예술가로 활동하고 있는 이주민 예술가들이 보조강사로 참여함으로써 이주민예술가들에게 새로운 일자리를 제공하고 자신의 공동체에서 사회적책임을 다하도록 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문화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후원으로 실시된다. (수강문의: 샐러드 02-2254 0517)

 

 

 

Trackback 0 Comment 0
2013. 7. 31. 17:20

샐러드붐 8월 프로그램을 안내합니다.

 

 

8월, 더욱 깊어진 샐러드붐의 프로그램과 만나십시오.

 

- 이주민  공연예술 아카데미 무용워크숍 및 발표회 (8월 5일~9일, 강사: 유코 카세키, 후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다문화 극단 샐러드가 이주민 공연예술 아카데미를 시작합니다. 8월 그 첫 스타트로 베를린을 거점으로 활동하고 있는 부토댄서 유코 카세키씨를 초청하여 이주민을 위한 무료 무용 워크숍을 엽니다.

 

-  21세기 자막단“21世紀自摸壇” 다큐멘터리 ' 왕자가 된 소녀' 무료 상영회 (8월 7일 수요일 오후 7시)

여성국극의 역사를 추적한 김혜정 감독의 다큐멘터리 영화 '왕자가 된 소녀'를 상영합니다. 21세기 자막단은 좋은 영화를 더 많은 관객들과 만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활동하는 의미있는 단체다.  

 

- 가족뮤지컬 '이주여성한국생활도전기' 무료 공연 (8월 10일 토요일 오후 1시, 후원: 서울문화재단)

다문화 극단 샐러드의 창작 공연으로 이주여성이 한국 사회에 적응하는 과정을 유머러스하게 표현한 세미 뮤지컬 공연이다. 서울문화재단의 후원으로 이주민 공동체를 무료공연을 연다.

 

- 다문화 극단 샐러드 공개리허설: 매주 월요일 오후 2시~ 5시 (입장료 1000원)

다국적 이주민으로 구성된 다문화 극단 샐러드는 어떻게 연습할까요?  영어와 필리핀어, 몽골어, 일본어가 서로 교차하면서 진행되는 샐러드의 연습을 관객분들에게 공개합니다. 결과가 아닌 과정으로서의 연극을 느껴보세요.

 

-  직장인을 위한 부토 워크숍과 발표회 (8월 12일~16일 저녁 7시30분, 강사: 유코 카세키, 유료)

베를린을 거점으로 유럽과 미국 등지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부토댄서 유코 카세키의 부토 워크숍. 이제 샐러드 단원 뿐만 아니라 일반 시민을 위해서도 진행합니다. (사전 수강등록 요함.)

 

- 핫섬머카니벌 파티 #3 (8월 17일 토요일 오후 2시. 후원: 서울문화재단)

이주여성들의 수다방. 특별한 프로그램이나 수업없이 모여서 수다를 떠는 즐거운 파티타임.

 

- 불가사리 + 부토 공연 (8월 23일 금요일 오후 7시 30분, 후원: 서울문화재단)

홍대 앞에서만 열리던 불가사리 공연이 이제 샐러드붐에서도 열립니다. 부토와 불가사리의 만남을 기대하세요!

 

- 아시안미트아시안#3 저팬데이 (8월 25일 일요일 오후 1시, 후원: 서울문화재단)

아시아의 현재와 문화를 즐겨보고 느껴보는 샐러드의 연중기획 프로그램 '아시안미트아시안', 이번에는 일본 차례. 맛있는 일본 음식과  공동체와의 대화. 기대하세요.

 

- 사토 유키에와 곱창전골 공연 (후원: 서울문화재단)

국내 유일의 일본인 록밴드 사토 유키에와 곱창전골의 빈티지 록 공연.

 

- 유코 카세키+ 사토 유키에+ 강성국 즉흥공연 (8월 31일 토요일 오후 7시 30분, 후원: 서울문화재단)

부토 댄서 유코 카세키와 강성국, 그리고 노이즈 실험음악가 사토 유키에의 즉흫 난장 공연.

 

 

8월 프로그램 일정표

 

 

 

Trackback 0 Comment 0
2013. 7. 1. 11:13

샐러드붐 7월 프로그램 안내

 

 

7월, 더욱 다양해진 샐러드붐의 프로그램과 만나십시오.

 

- 행복을 위한 연극 놀이: 매주 월& 목 오전 10시30분 (6차시 강의, 강사: 이소희, 보조강사: 장연주)

다문화 극단 샐러드는 이주민을 위한 무료 연극 교실을 꾸준하게 열어왔다. 이주민들의 문화향유와 자긍심을 강화하기 위해 꼭 필요한 사업이기 때문이다. 올해 처음 열리는 이주여성을 위한 연극놀이 '행복을 위한 연극놀이'는 연극게임과 타블로, 라반테크닉을 이용하여 이주여성들이 느끼는 행복을 연극적으로 표현해보는 수업이다. (강의 사전 등록 필수)

 

- Fitnees for kids:  매주 금요일 오후 4시(3개월 과정, 강사: 로나 드 마테오)

어린이들이 즐겁게 따라 할 수 있는 다양한 움직임과 율동이 가미된 수업. 필리핀에서 온 선생님이 영어로 진행하는 수업이라 영어교육에도 도움이 된다.(강의 사전 등록 필수)

 

- 몽골 악기 '얼후'와 몽골 전통춤 배우기: 매주 수요일 오후 4시~8시 (3개월 과정, 강사: 체롱나드미드, 오란치메그)

몽골의 악기와 전통춤을 배워보는 시간. (강의 사전 등록 필수)

 

- 이주민예술가 창작공연 7월 4일 &18일  오후 5시(샐러드 아티스트 다시마 프릅과 로나 드 마테오의 연출 데뷔작 앵콩공연)

다시마 프릅의 '너와 나 여자', 로나 드 마테오의 ' 바디커뮤니케이션

 

- 인디밴드 초청공연: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사토 유키에씨가 추천하는 인디밴드들이 샐러드붐에서 관객을 만난다.

 

- 다문화 극단 샐러드 공개리허설: 매주 월요일 오후 2시~ 5시

다국적 이주민으로 구성된 다문화 극단 샐러드는 어떻게 연습할까요?  영어와 필리핀어, 몽골어, 일본어가 서로 교차하면서 진행되는 샐러드의 연습을 관객분들에게 공개합니다. 결과가 아닌 과정으로서의 연극을 느껴보세요.

 

- 세계음악다방: 7월 9일 화요일  오후 7시(진행: 사토 유키에)

사토 유키에씨가 소장하고 있는 다양한 세계음악을 만나보는 시간.

 

- 아시안 실험예술의 밤: 7월 23일 오후 8시

아시아 예술가들의 실험예술을 만나보는 시간.

 

-  핫섬머카니벌 파티 #2: 매월 두번째 주 토요일 (7월 13일 토요일 오후2시)

이주여성들의 수다방. 특별한 프로그램이나 수업없이 모여서 수다를 떠는 즐거운 파티타임.

 

- 아시안미트아시안#2 필리핀데이: 7월 28일 일요일 오후 2시~ 8시

아시아의 현재와 문화를 즐겨보고 느껴보는 샐러드의 연중기획 프로그램 '아시안미트아시안', 이번에는 필리핀 차례. 맛있는 필리핀 음식과 필리핀 공동체와의 대화. 기대하세요.

 

7월 프로그램 일정표

 

 

 

Trackback 0 Comment 0
2013. 6. 25. 13:30

카와시마 아나무 & 소리내의 무료공연에 초대합니다

 

 

 

Trackback 0 Comment 0
2013. 6. 19. 20:44

다문화극장 샐러드붐 연중기획 ‘아시안미트아시안’ #1 몽골데이

초대합니다!

다문화극장 샐러드붐 연중기획 ‘아시안미트아시안’을 통해 아시아를 가슴으로 느껴보세요!

 

문래동2가에 위치한 다문화극장 샐러드붐이 문래 지역 주민여러분에게 아시아를 쉽고 재미있게 알려드립니다. 한국에 거주하는 이주민의 숫자는 120만을 훌쩍 넘었습니다. 이주민 중 대부분은 서울과 경기권에 밀집하여 거주하고 있으며 서울에서는 영등포지역에 가장 많은 이주민이 거주하고 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그리고 국내 최초 다문화 극장 샐러드붐이 영등포 문래동에 지난 4월 12일 문을 열었습니다느누 사실은요? 샐러드붐은 영등포 문래동 지역 주민 여러분과 함께 다양한 행사와 프로그램을 진행하고자 합니다. ‘아시안미트아시안’ 프로그램은 이주민 공동체가 직접 지역 주민들에게 자신의 문화를 알리는 연중 기획 프로그램입니다. 오는 6월 23일 (일) ‘몽골데이’를 시작으로 아시아 한 국가의 음악과, 음식, 춤 체험하기, 그리고 이주민 공동체가 직접 참여하는 공동체토크쇼로 진행되는 무료 프로그램입니다. 영등포에 거주해왔고 또 이주민들과 가까이에서 생활해왔지만 아직 이들의 문화에 대해서는 알 수 있는 기회가 없어서 섭섭했던 분들은 꼭 샐러드붐을 찾아주세요!

- 행사명: 아시안미트아시안 #1. 몽골데이

- 초대일시: 2013년 6월 23일 일요일 오전11시30분~ 오후 7시

- 장소: 문래동 다문화극장 샐러드붐

- 입장료: 무료

- 문의: 2254 0517

- 세부순서-

11시 30분 ~ 2시: 점심 (몽골음식 맛보기)

2시 ~ 2시 50분: 공동체 토크쇼 ‘몽골의 현재’ (사회자: 사토 유키에, 참여자: 재한 몽골인 단체 대표자)

3시 ~ 4시: 몽골 애니메이션 감상, 몽골 엿보기

4시30분 ~ 5시30분: 몽골 춤 배우기

5시 30분~ : 몽골음악 공연과 파티

 

Trackback 0 Comment 0
2013. 6. 11. 23:43

사토 유키에 통기타 공연에 초대합니다



Trackback 0 Comment 0
2013. 6. 5. 14:43

615 핫서머카니벌 파티에 초대합니다

 

 

 

Trackback 0 Comment 0
2013. 5. 30. 22:40

다문화 극장 샐러드붐 개관소식


(샐러드붐은 샐러드 아티스트들이 자발적으로 운영한다. 왼쪽부터 극장 매니저 로나 드 마테오, 다시마 프릅, 극장장 사토 유키에, 대표 박경주)

다문화 극장 샐러드붐이 지난 4월 12일 문래동 샐러드 극단 사무실 한켠에 문을 열었다. 국내 유일의 다문화 전용 극장으로 문을 연 샐러드붐은 국내 최초 다문화 극단 샐러드가 설립 시기부터 꿈꿔오던 숙원사업이다.  현재 영등포 지역 예비 사회적기업으로 활동하고 있는 샐러드는 극장 사업을 통해 지역과 이주민 커뮤니티의 연계사업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그동안 완성해온 샐러드 극단의 창작 공연 레퍼토리를 소수의 관객들을 대상으로 수시로 선보일 계획이다. 이 밖에도 이주민들의 고유한 언어와 문화를 보호하는 중요한 문화적 공간이 되기를 꿈꾸고 있다


(다시마 프릅의 '너와 나 여자' 공연)


(로나 드 마테오의 '바디 커뮤니케이션')

12일  오후 5시 열린 개관식에는  기념공연으로 샐러드 아티스트 다시마 프릅과 로나 드 마테오의 첫 창작공연 '너와 나 여자', '바디커뮤니케이션'이 초연무대를 가졌다. 또한 샐러드 전속 밴드 '사토 유키에와 곱창전골'의 축하공연이 뒤를 이었다.

 아시테지 한국지부 도상원 사무장, 영등포구 일자리추진단 유옥준 사회적경제 팀장, 다문화가정상담소 안현숙 소장,따비에 마웅저 대표, 문래동 작가분들과 사장님들이 방문했다.

한편 다문화극장 샐러드붐에는 문화다양성과 소통을 위해 신한은행이 함께한다. 


(사토 유키에와 곱창전골의 축하공연)




Trackback 0 Comment 0
2013. 5. 30. 22:08

사토 유키에와 곱창전골 군부대 문화예술교육 실시


올해 '사토유키에와 곱창전골'이 군부대에서 밴드연주교육을 하게 되었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방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과 샐러드가 주관하는 2013 범부처 협력 문화예술교육(국방부 연계)지원사업입니다.

‘사토 유키에와 곱창전골’이 공개적으로 교육에 참여할 수는 없었습니다. 이제 한국에서의 활동속에 교육적 가치를 더해 볼 수 있어 좋습니다.

올해 4개의 부대가 선정되어 문화예술교육을 펼치게 된 '사토유키에와 곱창전골'은 바쁜 일정으로 정신없이 지내지만 즐겁답니다.

군부대의 일상적인 생활에서 벗어나 두드리고 튕기면서 서로가 힘이 되는 밴드를 만들어 보고 군부대 안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일본사람이지만 무조건 교육을 받는 입장에서만이 아니라 한국의 군부대의 정서를 알려주고 힘든 것도 나누면서 서로간의 소통과 연대도 또 다른 재미가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이번 밴드교육을 통해 '사토유키에와 곱창전골'은 군인들에게는 예술에 대한 관점을 기르게 되고 창조하며 즐기는 과정에서 그들은 의사교환, 명확성, 협동성 등을 배우게 되고 이것들이 그들로 하여금 보다 생산적인 삶을 준비할 수 있도록 돕고자 합니다.



Trackback 0 Comment 0
2013. 5. 30. 17:06

다문화 극장 샐러드붐 6월 프로그램 안내

 

 

 이주여성 가장과 함께하는 음악 워크숍

- 서울이주여성디딤터 연계사업

샐러드 아티스트 사토유키에와 곱창전골은 한부모 이주여성 가장을 대상으로 음악 워크숍을 진행합니다. 서울이주여성 디딤터는 한부모 이주여성과 자녀들의 자립을 위해 직업훈련과 쉼터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번 교육은 디딤터 입소자들이 음악을 통해 내일을 향한 꿈을 키울 수 있는 아주 소중한 프로그램입니다. 교육 이수 후에는 7월 5일 열리는 서울이주여성디딤터 3개년 기념식 오프닝 공연을 펼칠 예정입니다.

(매주 월요일, 강사: 사토 유키에와 곱창전골, 보조강사: 체코)

 제1회 핫서머카니벌 파티

Hot summer carnival party

- 이주여성들의 신나는 끝장 파티.

가족을 돌보고 또 직장에서 일하면서 수퍼맘으로 힘들게 살아가고 있는 이주여성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핫서머카니벌 파티는 다문화 극장 샐러드붐이 이런 이주여성들을 위해 파티 공간을 제공하고 서로의 연대를 강화할 수 있도록 마련한 특별한 프로그램입니다. 참가비는 없으며 각자 준비해온 수다와 먹거리를 함께 나누는 파티입니다.

(6월 15일 토요일 오후 2시~ ?)


 

아시안미트아시안 #1 몽골데이 

다문화 극장 샐러드붐이 혁신적으로 내놓는 연중 기획‘아시안미트아시안’은 샐러드에서 이주민공동체와 함께 기획한 프로그램으로 국내 유일의 다문화 극장으로서 문화다양성 프로그램에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하고자 마련됐습니다. 어떤 문화나 민족의 이미지가 하나의 획일화된 형태로 굳어버린다면 사회 속에 존재하는 다양성과 소통에 대한 가능성이 줄어들 위험이 있습니다. ‘아시안미트아시안’프로그램은 아시아의 과거가 아닌 현재를 문화로 풀어내는 장이 될 예정입니다. 그렇게 해서 하나의 큰 문화 공동체로서의 아시아를 읽어내고 공동의 미래를 설계해보고자 합니다. (6월 23일 일요일 하루 종일)

 

커뮤니티 공연과 대관사업 (수시접수)

문래동과 영등포에 거주하고 있는 지역주민과 이주민공동체를 위해 저렴한 입장료로 샐러드 극단의 레퍼토리 공연을 보여드립니다. 지역주민이나 단체에서 최소 20명 이상의 요청이 있을 시 가능합니다.  또한 커뮤니티 모임에 공간을 저렴하게 대관하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

 

다문화극장 샐러드붐 프로그램 참가 및 대관 문의: 2254 0517 (극장 매니저: 다시마 프릅, 로나 드 마테오)

 

 

Trackback 0 Comment 0